미 군사 고문단 앞 기자회견 > 희망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희망뉴스

  1. Home >
  2. 옛집가기 >
  3. 희망뉴스

미 군사 고문단 앞 기자회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희망연대 댓글 0건 조회 1,044회 작성일 01-10-17 15:44

본문

미 군사 고문단 앞 기자회견
희망연대   
20011015antiusa2.jpg

▲기자회견 전경
20011015antiusa1.jpg

▲참석한 대표들
20011015antiusa.jpg

▲군사고문단의 간판과 선전물들
2001015antiusa3.jpg

▲고문단앞에서 대자보를 부착하고 구호를 외치는 대표단
 10월 15일 오후 진해 미 군사 고문단 앞에는 미국의 보복전쟁 반대 평화실현 신자유주의 세계화 반대를 위한 민중연대의 기자회견이 있었다.
이날 대한민국 경찰은 친절하게(?)도 미 군사 고문단앞을 철저히 지켜주었으며 경찰도 기자회견장의 장소 문제를 불과 4미터를 놓고 옮겨서 해야 된다는 주장으로 우리를 더욱 가슴 아프게 했다.
우리는 보복전쟁으로 인해 또 다른 민간인이 희생되는 것을 반대하며 나아가 이번 전쟁이 전 세계의 군비확장과 긴장과 대결을 조장하는 것에 대해 반대한다.
또한 이번 테러의 원인이 일방주의적 외교와 자국의 이익을 위한 미국의 패권주의와 신자유주의 세계화에 있음을 지적하고 더 이상 전쟁과 또 다른 테러로 인한 악순환을 반대하는 기자 회견 이었다.
기자회견 후 단체 대표들은 고문단에 기자회견문을 대자보로 붙이고 우리의 요구를 구호로 외쳤다.

다음은 기자회견문의 전문이다.
미국은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보복 전쟁을 즉각 중단하라!

8일 새벽 미국 정부는 기어이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보복 전쟁을 감행하였다. 이는 21세기에 인류가 처음 맞는 전쟁으로, 평화의 21세기를 갈망하던 인류의 염원은 미국 정부의 보복 전쟁으로 허망하게 무너져 내리고 말았다. 우리는 인류의 평화 염원을 저버리고 끝내 보복 전쟁을 감행한 미국 정부의 야만적 행위를 규탄하며 보복 전쟁을 즉각 중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미국은 이 번 전쟁을 마치 테러 집단에 대한 정의로운 전쟁인 양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미국 정부의 보복 전쟁은 결코 정의로운 전쟁이 아니며, 오로지 가공할 만한 군사력을 동원한 국가적 테러이자 또 다른 패권 추구일 뿐이다. 그것은 무엇보다도 미국 정부가 빈 라덴의 혐의를 명백히 밝히지 못하고 있으며, 더욱이 미국이 공격 목표로 삼고 있는 탈레반 정권과 아프가니스탄의 무고한 양민들은 미국이 당한 테러에 대한 아무런 책임이 없기 때문이다.
그것은 또한 미국 정부가 테러를 당하게 된 근본 원인에 대한 철저한 자기 반성을 하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미국에 대한 9월 11일의 테러는 미국이 그 동안 세계 각지에서 자행해 온 정치적, 군사적, 경제적, 문화적 패권주의에서 비롯된 것임을 새삼 확인할 필요조차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국은 테러 발생 이후 자국의 패권주의에 대한 겸허한 반성은커녕 도리어 패권주의의 강화를 꾀하고 있다. 그것은 또한 미국의 보복 전쟁으로 인하여 아프가니스탄의 무고한 양민들이 당하게 될 희생은 테러 집단들의 그 어떤 테러와도 비교되지 않을 만큼 무자비하고 야만적인 것이기 때문이다. 미국이 온갖 첨단무기들을 동원하여 걸프전쟁과 유고전쟁에서 자행한 어린이와 양민에 대한 학살이 이 번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전쟁에서도 그대로 재연되리라는 것은 불을 보듯 뻔한 사실이다. 더구나 오랜 전쟁과 내전으로 피폐해질 대로 피폐해져 있는 아프가니스탄 민중들에 대해서 군사적 공격을 감행한다는 것은 아프가니스탄의 모든 민중들을 죽음으로 몰아 넣는 것과 다를 바 없다. 그것은 또한 미국이 이러한 반인륜적인 전쟁 수행을 위해서 각국 정부에 줄서기를 강요함으로써 세계를 양분시키고 무력 대결로 몰아가고 있기 때문이다. 부시정권은 이 번 보복 전쟁을 시작하면서 각국 정부에 중립은 있을 수 없다며 미국 편에 서거나 아프가니스탄 편에 설 것을 강요하고 있다. 그러나 미국의 이 번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공격은 결코 선이 아니다. 오히려 세계 평화에 대한 심대한 도전이다. 뿐만 아니라 미국의 보복 전쟁은 미국에 대한 또 다른 테러를 불러올 것이며, 이미 그 조짐은 현실로 되고 있다. 그런데도 미국은 각국 정부를 위협하여 자신들에게 줄서기를 강요하며 세계를 군사적 대결장으로 만들어가고 있고, 보복 테러의 악순환을 자초하고 있다. 이에 우리는 미국 정부에게 아무런 명분 없는 보복 전쟁을 즉각 중단할 것을 다시 한 번 강력히 촉구한다. 미국 정부가 지금 이 순간에 해야 할 일은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보복 전쟁이 아니라 세계 각국에 대한 그 동안의 침략 행위를 반성하는 것과 함께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경제적 지원을 단행하고 세계적 차원의 패권 추구를 포기하는 일이다. 오직 이 길에 미국 국민들의, 아프가니스탄의 민중들의, 그리고 모든 세계인들의 희망과 평화와 미래가 있는 것이다.
다시한번 주장하건데 미국은 보복전쟁을 즉각 중단하라

2001년 10월 15일

민족자주, 민주주의, 민중생존권쟁취 경남민중연대(준)
(전농경남도연맹, 노동자의 집, 민주노총 경남도본부, 양민학살경남도대책위, 부경범민련, 부경총련, 경남대동문공동체, 용담동우회, 마창민노협, 마창민사랑청년회, 마창여성노동자회, 민주노동당 창원지부, 민주노동당 마산합포구 지구당, 여성노조마창지부, 마창거제 산재추방운동연합, 경남외국인노동자상담소, 통일자료실, 민주주의 민족통일 서부경남연합(노동자문화패 새노리, 진주가톨릭노동상담소, 진주사랑청년회, 열린사회 진주시민의 모임), 민주노동당 진주시 지구당, 양산노동민원상담소, 열린사회 희망연대, 실업대책을 위한 범국민운동 경남본부, 천주교정의구현사제단, 경남도여성농민회 )

2001-10-17 15:44
2001-10-17ⓒ희망뉴스
point_1.gif이전화면으로   point_1.gif희망연대의 다른기사목록   point_1.gif전체기사목록   point_1.gif메일로보내기   point_1.gif프린트하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후원계좌 :

열린사회 희망연대 / 경남은행 / 207-0065-6502-00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오동동14길 29 기산프라자 217호
Tel:055-247-2073, Fax:055-247-5532, E-mail:186@hanmail.net
그누보드5
Copyright © 희망연대 All rights reserved.